본문 바로가기

Too Much Information

자동차 배터리 방전, 방전시 대처



얼마전에 자동차 배터리가 방전되서 밖에서 덜덜 떨던 기억이 있어 알아봤습니다.
배터리 방전 예방법과 방전시 대처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자주 시동 걸어주기
전자기기를 오랜 기간 사용하지 않다가 오랜만에 키면 전원이 들어오지 않는 경험을 있으셨나요?
전자기기가 대기 상태를 유지하고자 배터리를 조금씩 사용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장시간 주차해둘 때 자동차 배터리가 자연스레 방전되는 것도 이와 같은 원리입니다.
장시간 주차시에는 최소 3~4일에 한 번 시동을 걸고 10분 이상 유지해주세요.
엔진이 가동되면 발전기가 함께 작동해 배터리를 충전시켜 주기 때문입니다.
만약 해외 장기 출장 등으로 시동을 걸 수 없는 상황에서는 마이너스(-) 단자의 케이블을 분리하면 배터리 방전을 막을 수 있습니다.


출처: 다음

2. 시동을 끈 후 전등 확인
자동차 배터리 방전 중 가장 빈번한 원인은 바로 차량의 실내외 전등을 끄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최근에 출시된 자동차들은 시동을 끈 후 일정 시간이 지나면 자동으로 전등이 꺼지게 설계되어 배터리 방전을 예방합니다.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실내외 전등이 켜진 채로 장시간 지속되면 방전이 되는 것입니다.
내리기 전 스위치를 확인하는 습관을 기르는 것이 좋습니다!

3. 블랙박스를 상시 전원 상태 확인
최근 블랙박스로 인해 방전 사례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이는 대부분 상시 전원 상태로 오랜 시간 주차를 했기 때문입니다.
상시 전원 상태는 말 그대로 주차된 동안 계속 촬영을 한다는 뜻입니다.
이는 공급되는 전기 없이 배터리를 장시간 사용해 자동차가 방전되기 쉬워집니다.
더불어 블랙박스의 용량도 무분별하게 차지하게 되죠!
따라서 상시 전원 모드보다는 주차 모드로 전환해 충격을 감지했을 때만 부팅, 녹화가 이루어지게 해 배터리 방전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출처: 다음

4. 차량 지하 주차장에 보관하기
배터리는 양극과 음극 그리고 전해액과 분리막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양극과 음극은 전자를 가지고 있어, 한쪽에 있던 전자가 다른 쪽으로 이동하면서 전기를 방출시키기도 하며, 충전시키기도 합니다.
이 때 전자를 이동시키는 물질이 바로 전해액입니다.
전해액은 주변 기온에 영향을 많이 받는데 특히 기온이 떨어지면 액체로 구성된 전해액의 활동이 둔해져 화학 반응을 유도하는 속도가 떨어지고 전자를 양극 또는 음극으로 이동시키는 속도도 느려져 배터리 용량이 갑자기 줄어들게 됩니다.
그래서 겨울철에 장기간 주차를 할 경우에는 가급적 지하 주차장에 보관해 낮은 기온에 노출되는 것을 예방하고, 만약 상황이 여의치 않으면 시동을 자주 걸어 배터리를 수시로 충전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자동차 배터리 방전 시 대처법
배터리가 방전되면 다른 자동차의 배터리로부터 전원을 잠시 공급받는 방법이 있습니다.
이를 ‘점프 뛴다’고 말하죠?!
점프를 뛰기 위해 우선 점프 케이블과 절연 장갑을 준비한 후 각 차량의 배터리에 점프 케이블을 단자 색에 맞게 집게를 물려 연결합니다.
이때 빨간색 단자가 양극(+)에 검은색 단자는 음극(-)입니다.
전원을 공급할 차량 역시 색깔을 맞춰 단자에 집게를 물려줍니다.
이때 방전된 차량에 케이블을 먼저 연결하는 것이 좋답니다.
연결되면 방전된 차량에 시동을 걸어 5~10분가량 시동을 유지합니다.
5~10분이 지나면 방전된 차량에 연결한 케이블 중 검은색 케이블부터 차례로 제거하면 됩니다.
점프를 뛸 때는 절대 배터리에 케이블을 연결한 상태로 두 집게를 접촉하면 안됩니다.
스파크가 일거나 감전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만약 케이블이나 점프 받을 차량이 준비되어 있지 않으면 가입한 자동차 보험사에 연락해 점프 서비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Cherry Stone은 여러분에게 "♡ 공감" 에 행복과 기쁨을 느낌니다.*^^*
아래 "♡ 공감" 꾹~ 눌러 주세요 +_+
VVV